두레마을

* ‘아틀란타 두레마을’은 아틀란타한인교회의 지체입니다.



‘두레박’이라는 것은 지금은 아득한 쓰이지 않는 단어가 되어버렸지만 한 우물의 생수를 떠 올리는 도구입니다. 이 도구로 길어 올린 물을 한 동네에 사는 사람들과 짐승들이 먹었고 가물 때 밭에도 나누어 주었던 것입니다. 생명체가 살아가는데 꼭 필요한 생명수를 사람을 포함하여 그것을 필요로 하는 이들에게 나누어 주는 역할을 했던 것입니다. 아틀란타 두레마을은 이민생활을 하면서 갈증이 있는 이들과 함께하며 생수를 공급하고자 세워졌습니다. 두레마을은 하나님과 자연 그리고 사람의 조화로운 삶을 토대로,

1.몸과 마음이 아픈 이민자들의 쉼터요, 치유와 회복, 그리고 이민자들의 고향과 같은 편안한 공동체, 보살핌이 있는 공동체로 만들어 나갈 것입니다.


2.도시 문명 속에서 자라난 아이들을 포함하여 이민자들이 자연의 정서를 통해 하나님나라를 새롭게 보고 거듭나도록 도와주는 배움의 공동체로 만들어질 것입니다. 이를 위해 “말씀과 자연학교”라는 주제로 각종 Youth Camp, Family Camp, 각종 중독자들을 위한 Camp, 건강 Camp 등을 진행할 것입니다.

3.예수님의 삶의 핵심인 ”나눔과 섬김의 삶”이 일상적인 삶이 되는 곳으로 만들어 나갈 것입니다.



4.자연과 사람의 조화로운 만남의 현장인 유기농업을 통해 생명의 경이로움과 평화가 있는 곳으로 만들어 나갈 것입니다. 이를 위해 봄부터 가을까지 과일나무에 열매가 있고 건강한 식물이 있는 농업공동체로 만들어 나갈 것입니다

5.한 시간에서 한 시간 반 정도 묵상하며 걸을 수 있는 기도길을 만들고 성서의 식물들을 심어 복음을 좀 더 깊이 이해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하루의 일상생활 자체가 하나님과 자연, 그리고 사람의 조화로운 공동체, 영적인 삶이 실현되는 공동체가 되도록 할 것입니다.

아틀란타 두레마을이 아틀란타한인교회의 자랑이며 교우들의 행복을 퍼 올리는 두레박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두레마을 참가안내


1) 일시: 매주 화요일, 토요일 / 오전 9시(교회출발) ~ 오후 5시(교회도착)

2) 장소: 두레마을 ( 300 Carson Segars Rd. Maysville, GA 30558 )

3) 차량: 교회 셔틀 버스 운행 (*개인 차량 이용 시 오전 10시까지 메이스빌 도착)

4) 주요 프로그램: 예배 및 기도회, 농장참여, 산책 등

05/04/2020

회복시켜주시는 하나님의 은총

3월 말부터 두레마을에서 자란 각종 채소 모종들을 나누어 드렸습니다. 두레마을에서 준비했던 모종은 고추 7천 개, 토마토 3천 개, 오이 3천 개, 가지 1천 개, 호박 1천 개, 케일 1천 개, 상추 3천 개, 대파 5천 개 등 총 2만 4천 개 정도였습니다. 대부분 가족별로 마스크를 하고 장갑을 끼고 오신 분 […]
04/04/2020

새로운 소망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봄이 온건 확실한데, 봄이 아닙니다. 아틀란타한인교회의 지체인 두레마을에도 봄이 온 지 한참을 지났습니다. 눈처럼 새하얀 매실 꽃은 진작에 피었다가 져 버렸고, 이어 피기 시작한 살구꽃, 자두꽃, 복숭아꽃도 3월에 져버렸습니다. 그린하우스에 심어놓은 각종 채소 모종들을 밭에 내다 심어야 될 시기지만, 훈훈한 봄바람도 봄바람으로 느끼지 못하는 이유는 코로나바이러스가 뿌리는 어두운 […]